부루벨코리아와 서울그린트러스트, 이촌한강공원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숲 조성

부루벨코리아(대표 다니엘 메이란)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본부장 윤영철), 서울그린트러스트(이사장 지영선) 지난 8, 이촌한강공원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부루벨숲을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8, 부루벨코리아가 한강의 자연성을 회복하고 도심의 대기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서울그린트러스트와 맺은 시민참여 한강숲 조성사업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것이다. 환경보호 캠페인 케어그린(Care Green)’을 펼치는 부루벨코리아는 오는 2020년까지 3년간 이촌한강공원 축구장 인근 5,000 상당의 면적을 입양하여 숲을 조성하여 가꿔나갈 예정이다.

이날 다니엘 메이란 대표를 포함한 부루벨코리아 임직원 및 가족 90여명은 이촌한강공원 부루벨숲에 느티나무와 느릅나무 18그루, 조팝나무와 좀작살나무 1,700여그루를 심었다. 오는 11월에는 회사(Bluebell) 동일한 이름을 가진 꽃 블루벨 식재해 부루벨숲 조성을 기념할 예정이다. 이는 한강 최초의 블루벨 꽃밭으로 시민들에게 이색적인 경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부루벨코리아의 임직원들은 매년 4회씩 부루벨숲에서나무와 꽃을 심고 가꾸는 활동을 지속한다.

한편, 1960년 설립된 부루벨코리아는 50개 이상의 럭셔리 브랜드를 유통하는 면세 및 리테일 비즈니스 전문기업이다. 2006년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한∙불 수교 120주년을 기념해 서초구의 몽마르뜨 공원을 조성한 바 있으며, 이번 부루벨숲 조성을 통해 서울시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꾸준히 공헌할 계획이다.

부루벨코리아 다니엘 메이란 대표는 우리가 함께 일구는 부루벨숲은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안식처가 될 것이며, 부루벨코리아는 앞으로도 자라나는 아이들이 마음 놓고 숨 쉴 수 있는 건강하고 깨끗한 환경을 만드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테마별 이벤트

Share this page Share on FacebookShare on TwitterShare on Linkedin